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향이 함께하는 `2019 신년음악회`
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향이 함께하는 `2019 신년음악회`
  • 이상태 데스크
  • 승인 2019.01.1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야 : 음악

기간 : 2019.01.11 ~ 2019.01.11

시간 : 오후 7시 30분

장소 : 서울 | 세종문화회관 세종대극장

요금 : VIP석 90,000 원 R석 70,000 원 S석 50,000 원 A석 30,000 원

문의 : 02-399-1114

 

공연소개

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향이 함께하는

2019 신년음악회

2019년 1월 11일(금) 19시 30분 세종 대극장

 

지휘 최수열

협연 피아니스트 김대진, 바이올리니스트 백주영, 첼리스트 양성원

연주 서울시립교향악단

 

공동주최 : 세종문화회관 | 서울시립교향악단

 

PROGRAM

삼중 협주곡, Op. 56

Concerto for Violin, Cello,

and Piano in C major, Op. 56

 

드보르자크

교향곡 제9번 '신세계로부터'

Dvorak, Symphony No.9 in E minor,

"From the New World", Op.95

 

ticket : VIP석   90,000 원 R석   70,000 원 S석   50,000 원 A석   30,000 원

 

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향이 선사하는 새해 새 희망의 선율!

2019년의 시작을 알리는 웅장한 클래식 무대!

 

음악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해 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향이 선사하는 신년음악회, 2019년의 희망찬 시작은 보다 웅장하고 깊이있는 선율로 관객들을 찾아간다.

 

이번<2019년 신년음악회>에서는 창의적인 프로그래밍 감각과 현대 음악에 탁워한 재능으로 서울시향의 부지휘자를 거쳐 현재 부산시립교향악단의 예술감독으로 활동 중인 지휘자 최수열이 지휘봉을 잡는다.

1부에서 선보일 곡은 베토벤의 삼중 협주곡으로 피아니스트 김대진, 바이올리니스트 백주영, 첼리스트 양성원이 협연자로 무대에 오른다.

 

'건반 위의 진화론자'라는 평가 아래 최정상의 피아니스트에서 지휘자로 또 한 번 진화하며 한국 음악계를 이끌어가고 있는 피아니스트 김대진, 마에스트로 펜데레츠키가 "안네 소피 무터의 뒤를 이을 바이올린의 여제"라고 극찬한 데 이어 국제적 바이올리니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바이올리니스트 백주영, 지적이고 독창적인 해석과 연주로 세계 주요 언론과 청중들로부터 찬사를 받고 있는 첼리스트 양성원.

 

이들이 선사할 베토벤의 삼중 협주곡은 세 악기가 번갈아 주고받는 낭만적이면서도 베토벤 특유의 불굴의 의지가 가미된 선율이 매력적인 곡이다. 각각 자신의 영역에서 최고의 연주자이자 헌신적인 교육자로서  음악계에서 큰 귀감이 되고 있는 이들 3인의 협연 무대는 뛰어난 연주력은 물론 삶의 무게와 깊이가 담긴 진지한 해석으로 남다른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 2부에서는 '신세계 교향곡'으로 잘 알려진 드보르자크의 교향곡 제 9번 '신세계로부터'를 연주한다.

최수열의 세련된 지휘와 서울시향의 탄탄하며 웅장한 선율은 한 해를 맞이하는 우리에게 또 하나의 희망찬 드라마가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25길 20 (역삼현대벤쳐텔) 1413호
  • 대표전화 : 전국 1833-3362 ㅣ 취재신청 : 02-555-5562
  • 팩스 : 0504-018-1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태
  • 법인명 : 세계문화예술방송
  • 제호 : 세계문화예술방송
  • 등록번호 : 서울, 아05441
  • 등록일 : 2018-10-21
  • 발행일 : 2018-10-22
  • 발행인 : 이상태
  • 편집인 : 이상태
  • 세계문화예술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세계문화예술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ktv@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