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룩, ‘장기하와 얼굴들’ 활동 마무리 전시회 티켓 단독 판매
클룩, ‘장기하와 얼굴들’ 활동 마무리 전시회 티켓 단독 판매
  • 김종호 수석기자
  • 승인 2018.11.30 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자유여행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이 한국을 대표하는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의 마지막 여정을 함께한다.

클룩은 12월 1일부터 15일까지 서울 연남동 ‘연남장’에서 보름간 열리는 <마무리: 별 일 없이 산다> 전시회의 티켓을 국내외 고객들에게 단독으로 판매한다.

이번 전시회는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 도시문화 콘텐츠 전문기업 어반플레이 및 문화산업 컴퍼니빌더 Impart(임파트)가 함께 참여한다. 선착순 100명 한정으로 12월 1일 개최되는 오프닝 콘서트는 페이지 오픈 1분 만에 티켓이 매진됐다.

2008년 싱글앨범 ‘싸구려 커피’로 데뷔한 장기하와 얼굴들은 독특한 콘셉트의 음악과 재치 있는 가사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별 일 없이 산다’, ‘달이 차오른다 가자’, ‘우리 지금 만나’, ‘풍문으로 들었소’ 등을 연달아 히트하며 한국을 대표하는 밴드로 자리 잡았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한국 대중음악의 오래된 미래’라는 수식어와 함께 올해의 음악인, 올해의 음반상 등 대중음악상 부문 최다 수상(7회)을 기록하기도 했다.

10월 18일, 5집 발매를 앞두고 활동 종료 소식을 알린 장기하와 얼굴들은 연말까지 이번 전시회를 포함해 콘서트 등 여러 경로로 팬들과 마무리 인사를 나눌 예정이다. 2019년 첫날을 기점으로 멤버들은 각자의 길을 가게 된다.

10주년을 맞은 올해 장기하와 얼굴들은 팬들과 마지막 인사를 나누는 첫 번째 공간으로 전시회를 택했다. 이번 전시회는 장기하와 얼굴들의 지난 10년을 돌아볼 수 있는 사진, 영상 등으로 다채롭게 꾸며질 예정이다. 2011년 ‘아름다운 우리 노랫말 2위’를 기록하기도 했던 장기하와 얼굴들의 노랫말을 재조합해 만들어보는 특별 게임존 또한 운영된다.

특히 이번 마지막 앨범 수록곡 ‘별 거 아니라고’의 뮤직비디오는 전시회에서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장기하와 얼굴들만의 방식으로 팬들에게 건네는 인사이자 위로이기도 한 이번 뮤직비디오는 전시 공간 내에 설치된 모니터를 통해 팬들이 헤드셋을 낀 채 멤버들의 나직한 목소리를 감상하게 된다. 뮤직비디오는 전시회 종료 이후 일반 대중에 공개된다.

클룩을 통해 전시회 입장권을 구매한 고객들에게는 한정판으로 제작된 2019년 ‘별 일 없이 산다’의 포스터 캘린더가 증정된다. 장기하와 얼굴들의 첫 곡 ‘싸구려 커피’를 기념해 어반플레이의 연남방앗간에서 특별히 제작한 ‘비 싸구려 커피’ 또한 별도 티켓 구매를 통해 즐길 수 있다.

장기하와 얼굴들의 리더 장기하는 이번 전시회를 “밴드를 마무리하는 가장 멋진 방법 중 하나 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난 십 년간 팬들과 함께 쌓아온 많은 추억을 나누고 싶었다. 활동의 마지막 달이지만, 마치 새로운 시작을 알렸던 2008년 5월의 첫 날처럼 팬들이 재미있게 즐겨줄 수 있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 기획 단계부터 참여한 클룩의 이준호 한국 지사장은 “장기하와 얼굴들의 마지막 여정에 클룩이 함께 할 수 있어 뜻 깊게 생각한다. 여행에 필요한 액티비티를 넘어서서 일상 문화 속에서도 고객들의 소소한 추억을 담을 수 있는 ‘문화 액티비티’도 이번 기회를 계기로 더 많이 발굴해 낼 것”이라고 말했다.

클룩 테크놀러지 개요

클룩 테크놀러지는 201년 홍콩에서 이썬 린, 에릭 녹 파, 버니 시옹 등 3인에 의해 설립된 글로벌 자유여행 액티비티 플랫폼이다. 창업자인 에릭 녹 파와 이썬 린이 투자은행 시절 네팔에 여행을 갔다가 떠올린 아이디어에서 시작됐다. ‘여행 전에 해당 상품과 가격을 미리 확인하고 예약까지 할 수 있으면 어떨까’ 생각했고 홍콩으로 돌아와 구체화한 끝에 창업했다. 클룩이란 이름은 ‘계속 찾아본다’라는 뜻의 ‘Keep Looking’이란 뜻을 담고 있다. 현재까지 세쿼이어 캐피탈(에어비앤비, 애플, 인스타그램 등 주요 투자사) 및 TCV, 골드만삭스 등으로부터 총 3400억원(3억달러)을 투자 받았다. 서울을 포함한 아시아, 유럽, 미주 등에서 16개 지사를 운영 중이며 800여명의 직원들이 전세계에서 근무 중이다. 총 250여개 도시에서 6만여건의 액티비티를 판매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25길 20 (역삼현대벤쳐텔) 1413호, 1512호
  • 대표전화 : 전국 1833-3362 ㅣ 뉴스취재 : 02-555-5562
  • 팩스 : 0504-018-1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상무이사 김정옥
  • 법인명 : 세계문화예술방송
  • 제호 : 세계문화예술방송
  • 등록번호 : 서울, 아05441
  • 등록일 : 2018-10-21
  • 발행일 : 2018-10-22
  • 발행인 : 대표 이상태
  • 편집인 : 대표 이상태
  • 세계문화예술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세계문화예술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ktv@naver.com
ND소프트